한국 청와대 “2차 미북정상회담 개최 합의 환영”

서울-목용재 moky@rfa.org
2019-01-18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
연합뉴스

한국 청와대는 19일 미북이 2차 정상회담을 개최하기로 합의한 것에 대해 환영의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메시지를 통해 “미북 정상회담이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를 확고히 다질 수 있는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미북 정상회담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한국 정부가 할 수 있는 모든 역할을 다할 것이라는 점도 분명히 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한국 정부는 남북미 정상이 합의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과 관련해 구체적인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한미 간의 긴밀한 공조를 토대로 관련국들과 협력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김 대변인은 “미국과의 긴밀한 공조와 더불어 남북 간 대화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