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국경 탈북자 사망, 오발 아닌 사살”

2004-06-29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지난 4월 몽골 국경지역에서 탈출하다 사망한 탈북자 정철훈씨는 중국 국경수비대의 오발이 아닌 무차별 총격으로 사살된 것이라고 남한의 탈북자 지원단체인 두리하나 선교회가 밝혔습니다.

29일 두리하나선교회의 천기원 대표는 서울 기자회견에서 당시 현장에 있었던 정씨의 부친과 다른 탈북자들의 녹취록을 공개하면서 아무런 저항을 하지 않고 몽골 방향으로 도주하던 탈북자들을 향해 중국 군인들이 2백발 정도의 총격을 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심층뉴스: 두리하나 선교회, 중국국경수비대의 탈북자에 무차별 총격가해 밝혀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