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중대통령, 북한에 실망

2001-11-27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김대중 대통령은 북한이 이산가족상봉을 연기하고 남북 장관급회담이 결렬된 데 대해 실망한다고 말했습니다. 김대통령은 27일 로이터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히고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서울 방문에 대해서는 단언 할수 없으며 앞으로 사태를 예의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김위원장의 답방에 대해 회의적인 의견을 처음 나타낸 김대통령은 최근 대북 햇볕정책을 무리하게 추진하지 않겠다고 밝힌바 있습니다.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