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시, 북한에 대화 거듭 촉구

2002-01-31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미국의 조지 부시 대통령은 자신의 강경 대북발언에도 불구하고 북한과 대화에 응할 것임을 천명했습니다. 1일 부시 대통령은 최근 국정연설에서 '악의 축'이라고 규정한 세나라 가운데 하나인 북한과 관련해, 북한은 자신의 경고를 귀담아들어야 하며 한반도에서 평화적 의도를 갖고 있고 무기를 수출하지 않을 것임을 선언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또 북한이 이런 모습을 보일 때 미국은 언제든 북한과 대화에 응할 것이라고 천명했습니다.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