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방북 신중주시 요청

2002-03-26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남한 박선숙 청와대 대변인은 27일 임동원 대통령 안보통일특보의 대북 특사 방북과 관련해 '대화는 상호간에 이루어지는 것'이라며 '차분하게 협의가 진행되는 과정을 지켜봐 달라'고 말했습니다. 박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에게 '정부로서는 임 특사의 방북을 통해 남북대화의 실마리를 풀어내는 전기를 마련하고 한반도 긴장을 예방하는 활동을 기대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