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 총리, 북핵재가동에 한미와 냉정히 대응할 것

2002-12-12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일본의 고이즈미 준이치로 총리는 12일 북한이 핵 시설 재가동을 표명한데 대해 한국, 미국과 협의하여 냉정하게 대응해 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도쿄 지국에서 채명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북한이 중유공급동결에 대한 대항 조치로 핵시설의 재가동과 건설을 즉시 재개한다는 성명을 발표한데 대해 일본의 고이즈미 준이치로 총리는 12일 "미북 대화가 중시되고 있는 시점에서 그같은 성명이 발표된 것은 대단히 유감스러운 일"이라고 밝혔습니다.

고이즈미 총리는 또 "북한의 발표를 자세히 읽어보면 평화적인 해결이 자신들의 일관적인 자세라는 것을 강조하고 있기 때문에 한미일간에 협의하여 냉정하게 대응해 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고이즈미 총리는 또 이 문제는 일북 국교정상화교섭에 다루게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도쿄에서 RFA 채명석입니다.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