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 한반도에너지개발기구 유지 강조

2002-12-16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아베 신조 일본 관방 부장관은 16일 북한의 핵동결을 조건으로 북한에 경수로 2기를 건설해주기로 한 케도 즉 한반도에너지개발기구 체제의 유지 필요성을 강조한 것으로 남한 언론이 전했습니다.

아베 부장관은 이날 일본기자클럽에서 행한 강연을 통해 북한의 핵동결 해제선언에 대해 "되돌릴 수 없는 곳까지 간 것은 아니다"며 "일본은 경수로 건설비용의 책임분을 제공하고 있다는 점에 변화가 없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