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 정부, 북 조류 독감 방역 지원


2005-03-28
Share

남한 정부는 북한 조류 독감 피해와 관련해, 북한이 지원을 요청할 경우 방역 대책 등을 지원할 예정입니다. 또 이를 위해 북측에 조류 독감 피해 상황 등에 관련한 정보를 요청하기로 했습니다.

남한 정부는 28일 조류 독감 관계 기관 대책 회의를 갖고 조류 독감 방역 대책 등을 논의했습니다. 남한 정부는 조류 독감의 남한 내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방역 체제를 강화하기로 했으며 북측에 조류 독감의 피해 상황과 방역 활동에 대한 정보를 제공해줄 것을 먼저 요구하기로 했습니다. 조류 독감의 효과적 지원을 위해서는 바이러스의 형태나 성질 등의 정보가 있어야 하는 만큼 관련 정보가 먼저 파악되고 또 북측의 요구가 있으면 필요한 장비와 약품을 지원한다는 방침입니다.

또 남한 정부는 북측이 조류 독감 발생 사실을 조선 중앙 통신을 통해 확인한 것은 국제 사회의 지원을 적극 수용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것이라고 파악하고 다각적인 지원 방안을 마련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이에 따라 남한 정부는 국제 보건기구 등 국제기구와의 협력을 강화하는 외교적인 노력도 기울이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남한 내 방역 활동을 위해 북한과 인접해 있는 지역의 검역과 방역 활동을 강화할 예정이며 북한 측에 남한으로 조류 독감 확산을 막기 위해 필요한 조치 취해줄 것을 요구하기로 했습니다. 또 조류 독감이 완전히 해결될 때까지 북한 산 가금류 수입은 무기한 연기될 예정입니다.

한편, 북한은 지난 27일 조선 중앙 통신 보도를 통해 최근 평양시 하당 등 2-3개 닭 공장에서 조류 독감이 발생해 전염 방지 등 비상 대책을 세웠고 감염된 수십만 마리의 닭을 매몰, 소각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서울-이현주기자

하고 싶은 말 (0)

전체 질문 보기.

댓글 달기

아래 양식으로 댓글을 작성해 주십시오. Comments are moderated.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