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경숙씨 남편, ‘아편재배 동영상’설 부인

2004-09-08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지난달 초 중국에서 북한으로 끌려간 탈북자 출신 진경숙씨가 북한의 아편재배 현장 동영상을 입수하려다가 체포됐다는 남한정부 관계자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라고 진씨의 남편이 8일 말했습니다.

진씨의 남편 문정훈씨는 이날 자유아시아방송과의 회견에서 그 같이 밝히고 진 씨는 청진에 사는 사촌동생에 관련된 정보를 얻기 위해 나갔다가 괴한들에게 납치되었다고 말했습니다.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