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 여당 의장, 납북자 문제 정부가 더 노력해야


2006-01-31
Share

남한 집권당인 열린 우리당의 유재건 의장은 남한 정부에 대해 국군포로와 납북자문제 해결에 적극 나설 것을 촉구했습니다. 유 의장은 31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납북자문제 해결에 보다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며 이 같이 촉구했습니다.

유재건 의장은 이날 납북자와 국군포로 문제 해결을 위해 남한 정부의 노력이 더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또 북한에 대해서도 이 문제의 해결을 위해 적극적인 태도를 보여줘야 한다며 강력히 촉구했습니다.

유 의장은 이어 2000년부터 지난해 말까지 이산가족 상봉 행사를 통해 국군포로 56명과 납북자 55명의 생사가 확인됐고 모두 21명의 가족 상봉이 이뤄졌다며 그동안 남한 정부의 노력이 없었던 것은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그러나 이산의 아픔을 안고 살아가는 가족들의 마음을 헤아리기는 여전히 부족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유 의장은 또 열린 우리당은 남북한 국회회담과 정당회담 개최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평양 방문을 위해서도 당 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이와 함께 남북 경협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북한이 조속히 군사 당국자회담에 호응해 오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유재건 의장은 6.25 전쟁 당시 아버지가 북으로 끌려간 납북자 가족입니다.

이수경기자

하고 싶은 말 (0)

전체 질문 보기.

댓글 달기

아래 양식으로 댓글을 작성해 주십시오. Comments are moderated.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