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국가정보국장 “북한, 미국 안보 위협”

2006-02-28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북한은 미국 뿐 아니라 국제안보에 대한 위협이라고 존 니그로폰테 미국 국가정보국장이 말했습니다. 니그로폰테 국장은 28일 미 상원 청문회에 출석해 미국이 직면하고 있는 안보위협에 대해 설명하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니그로폰테 국장은 이날 미 상원 군사위원회 청문회에 출석해 북한은 미국은 물론 국제안보에 위협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북한을 알 카에다, 이란과 함께 주요 안보위협 세력으로 지목했습니다.

니그로폰테 국장은 지난 2일 상원 정보위원회에서도 북한을 알 카에다, 이란과 함께 미국의 3대 안보 우려세력으로 지목한 바 있습니다. 당시 증언에서 그는 북한이 아프리카와 중동 등에 재래식 무기와 탄도탄 미사일을 판매함으로써 지역 불안을 가중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마약 등 밀수품 뿐 아니라 미 달러화도 위조해 해외에서 밀거래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북한의 핵무기 보유 주장에 대해 니그로폰테 국장은 아마도 사실인 것으로 평가한다며 북한은 핵무기를 정권의 안보를 확보할 수 있는 최선의 길이자 경제적 이득을 취하는 수단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니그로폰테 국장은 우리는 북한이 핵무기와 핵 프로그램을 완전히 포기할 전제 조건이 무엇인지 알지 못한다고 말해 북한의 핵 포기 합의의 이행여부에 대해서도 강한 의문을 제기했습니다.

니그로폰테 국장은 북한 내 동향에 대해서는 정치, 군사 지도층 내에 조직적인 반체제 징후를 찾아볼 수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동혁기자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