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올해 홍수로 식량난 악화…식량부족 인구 40% 넘을 것”

워싱턴-지정은 jij@rfa.org
2020-09-10
Share
corns.jpg 사진은 리병철 북한 노동당 정치국 상무위원 겸 당 부위원장이 황해남도 장연군 협동농장을 돌며 태풍피해 복구사업을 지도하는 모습. 군사 전문가인 리병철 부위원장이 경제현장을 찾은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사진-연합뉴스

앵커: 올해 폭우를 동반한 태풍과 홍수 피해로 북한의 식량안보가 위기에 처했다는 국제기구의 분석이 제기됐습니다. 북한 인구의 40%가 식량 부족에 처해있다는 전년도 분석보다 올해 상황이 더 악화될 것이란 전망입니다. 지정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스위스에 본부를 둔 국제기구인 ‘지구관측 글로벌 농업 모니터링 그룹’(Group on Earth Observations Global Agricultural Monitoring, GEOGLAM)은 9일 “지난 8월 이어진 폭우와 홍수가 북한 내 주요 쌀 재배지역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Heavy rains and flooding in August affect primary rice producing areas in the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는 제목의 특별 보고서를 공개했습니다.

이번 보고서는 최근 북한의 연이은 폭우와 홍수로 주요 쌀 생산 지역에 막대한 피해가 발생했으며, 이로 인해 올해 북한의 식량안보가 크게 악화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보고서는 올해 북한 일부 지역에서 지난 2007년 당시 약 22만3천(223,381) 헥타르에 달하는 곡창지대(Cereal Bowl)에 막대한 홍수 피해를 입힌 강수량을 넘어서는 비가 내렸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9월 중 예보된 평균 이상의 강수량과 최근 9호 태풍 ‘마이삭’ 및 10호 태풍 ‘하이선’의 영향으로 본격적인 수확철에 더 많은 홍수피해가 예상돼, 올해 곡물 생산이 우려된다고 전했습니다.

특히 올해는 홍수와 더불어 코로나19로 인한 개성시 봉쇄와 주요 무역 상대국인 중국을 포함한 외부에 대한 국경 봉쇄, 수해 복구와 관련한 외부지원 거부 등이 식량 공급에 더욱 악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설명입니다.

보고서는 또 북한이 이미 만성적인 식량난을 겪고 있으며, 가뭄 등으로 지난 2018년과 2019년에 식량 사정이 더욱 악화된 상황에서 올해 폭우로 인한 피해가 이어졌다고 덧붙였습니다.

지난해 유엔 식량농업기구(FAO)와 세계식량계획(WFP)이 공동으로 보고서를 발표해 북한 전체 인구의 40%에 해당하는 1천 10만 명이 식량 부족에 처해있다고 발표했지만, 이번 보고서는 최근 상황을 종합해 볼때 올해 식량이 부족한 북한 인구 규모는 그보다 더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보고서는 또 최근 폭우와 홍수로 인한 북한 농경지 피해에 우려를 표했습니다.

보고서는 영농기인 4월에서 9월 사이 황해남도에 1981년 이후 가장 많은 비가 내렸으며, 황해북도, 평안남도, 평안북도 일부 지역, 함경남도, 강원도 역시 1981년 이후 동기간 역대 세번째 안에 드는 많은 강수량을 기록했다고 전했습니다.

더불어 지난달 발생한 홍수로 북한 내 최대 쌀, 옥수수 생산지인 황해남도를 포함해 황해북도와 평안남북도에 피해가 발생했고, 이는 북한 내 주요 곡물 생산지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규모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보고서는 벼 수확시기 불과 몇 주 전인 8월 초, 중순에 황해북도와 강원도를 비롯한 일부 지역에서 약 3만9천(39,296) 헥타르의 농경지가 피해를 입었으며, 이는 주요 쌀 생산지인 황해북도 내 600헥타르 면적에 달하는 논을 포함한다고 밝혔습니다.

더불어 이번 폭우는 북한 일부 지역의 기반시설을 파괴했으며, 특히 황해북도에는 제방이 무너져 주변 작물 재배지역이 침수됐다고 전했습니다.

보고서는 또 태풍 ‘바비’, ‘마이삭’, ‘하이선’으로 인한 피해가 곡물 수확량 감소와 식량 공급난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지난 8일 한국 통일부가 서울에서 주최한 다자 국제토론회 ‘한반도국제평화포럼’ 회의에 참석한 데이비드 비즐리(David Beasley) 유엔 세계식량계획 사무총장은 코로나19와 홍수, 태풍 등 이상기후로 북한에 영양실조 발생률이 급등하는 등 인도주의적 위기가 발생할 수 있다고 우려하기도 했습니다.

댓글 달기

아래 양식으로 댓글을 작성해 주십시오. Comments are modera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