퀸타나 특별보고관이 23일 제 75차 유엔총회 제3위원회 온라인 상호 대화에서 북한 인권상황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퀸타나 “북, ‘월경자 사살’ 코로나19 정책 즉각 중단해야”

토마스 오헤야 퀸타나 유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은 반 인도범죄에 해당하는 북한의 심각한 인권 유린에 대한 책임 추궁과 코로나...

us_accepted_refugee-620.jpg

민주 상원의원들, ‘미 난민수용 확대’ 촉구…탈북난민에 영향은?

미국 연방 상원 민주당 의원들이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에 2021회계연도 난민 수용 상한을 늘릴 것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yongbyon_flood_b

“북 영변 핵시설 복구작업 진행…원자로 가동정황 없어”

최근 홍수로 손상을 입었던 북한 영변 핵시설에 대한 복구작업이 진행되고 있다는 분석이 제기됐습니다. 미국의 북한전문매체...

nuclear_submarine_b

“미, 한국에 잠수함 핵연료 제공 안 할 것”

최근 한국이 신형 핵추진 잠수함 개발을 위해 미국에 핵연료 공급 가능성을 타진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미국 내 군사전문가들은...

leerj.jpg

피격 공무원 형 “퀸타나 보고서 통해 북에 강력 항의의사 전달해야”

북한군에 의해 피살된 한국 공무원의 형인 이래진 씨는 이번 유엔총회에 제출되는 북한인권보고서가 북한에 강력한 항의 의사를 밝히는...

nkwatch.jpg

NK워치, 유엔인권사무소에 진정서 제출…“실질적 인권 증진 기대”

한국 내 북한인권단체인 NK워치가 정치범수용소와 강제실종 등 북한 인권침해에 관한 768개의 진정서를 서울 유엔인권사무소에 제출했습니다.

ferry.jpg

북, 국경접근자는 사살한다면서 압록강에서 유람선 운행

북한이 주민들의 국경 접근금지 포고령을 내리고 접근자는 사살한다는 지시를 내린 가운데 압록강에서 관광유람선을 다시 운행하고...

wonsan_gasstation_b

북, 수익 높은 주유소 당간부 가족이 독점 운영

요즘 북한 주요 도로에 자리한 주유소가 수익성이 담보된 최고의 인기업종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그런데 돈벌이가 좋은 국영 소속 주유소의...

super_star_leedonghyun_b

남북 배우 나란히 출연한 통일연극 막 올라

남북한 출신 배우들이 함께 출연한 통일 연극 ‘슈퍼스타 리동혁’이 지난 20일부터 공연 중입니다. 이 통일 연극은 남북한 간...

leeinyoung.jpg

통일장관 “내년 봄 이후 북한 내 식량난 악화 우려”

이인영 한국 통일부 장관은 내년 봄 이후 북한 내에서 식량난이 악화될 가능성이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own_effort_b

CIA "북한은 가장 개방도 낮은 곳"

미국 중앙정보국(CIA)이 최근 북한 관련 자료를 갱신했습니다. 북한의 열악한 실상이 상세히 소개돼 있지만 일부 최신 상황이...

trump_debate.jpg

미 대선토론서 치열한 '북핵 공방'

미국 대선후보 TV토론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북한 문제를 놓고 공방을 벌였습니다.

John_Demers_b.jpg

미 법무차관보 “북, 중국 도움받아 사이버 범죄 지속”

미국의 존 데머스(John Demers) 법무부 국가안보담당 차관보가 금융기관 해킹 등 북한의 사이버 공격 능력이 상당한 수준이라며...

csis_missile_defense_b

“북 미사일, 방어보다 ‘극초음속 무기’ 공격이 효과적”

북한 미사일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미사일방어체계를 강화하기보단 극초음속(Hypersonic) 무기로 북한 미사일을 공격해...

leerj.jpg

피격 공무원 형, 웜비어 부부에 답장...“연대 방안 논의할 것”

북한에 의해 피살된 한국 공무원의 형 이래진 씨가 미국의 웜비어 부부에게 답장을 보냈습니다. 이 씨는 웜비어 부부와 구체적인...

nk_tour_twitters_b

북 전문 여행사, 이르면 내년 초 여행 재개 기대

북한 전문 여행사들이 올해 북한 여행 일정을 모두 보류하고, 내년엔 북한 국경봉쇄가 해제될 것으로 기대하며 일찌감치 홍보에 나섰습니다.

typhoon_rice_b

미 농무부 “올해 북 식량상황 지난해보다 악화”

북한이 올해 코로나19와 홍수, 태풍 등 자연재해로 인해 지난해 보다 올해 식량상황이 더 악화될 것이라는 미국 농무부의 분석이 나왔습니다.

주간프로그램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