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틸웰 차관보, 일본인 납북자 송환 촉구

워싱턴-이경하 rheek@rfa.org
2020-10-16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미국 국무부의 데이비드 스틸웰(David Stilwell)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가 일본 정부가 16일 개설한 ‘납치문제대책본부’ 공식 유튜브 계정의 ‘납치문제 해결을 촉구하는 국제사회의 목소리’라는 제목의 동영상에서 발언하는 모습.
미국 국무부의 데이비드 스틸웰(David Stilwell)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가 일본 정부가 16일 개설한 ‘납치문제대책본부’ 공식 유튜브 계정의 ‘납치문제 해결을 촉구하는 국제사회의 목소리’라는 제목의 동영상에서 발언하는 모습.
/유튜브 캡쳐

앵커: 미국 국무부의 데이비드 스틸웰(David Stilwell)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가 북한에 의해 납치된 일본인 납북자 송환을 촉구했습니다. 이경하 기자가 보도합니다.

일본 정부는 16일 납북자 문제를 국제사회에 알리기 위해 전세계 최대 인터넷 동영상 공유사이트 유튜브(YouTube)에 ‘납치문제대책본부’(拉致問題対策本部公式動画チャンネル, HQ for the Abduction Issue, GOJ)라는 계정(channel)을 공식적으로 개설했습니다. (유튜브 영상 보기)

‘납치문제대책본부’는 이날 ‘납치문제 해결을 촉구하는 국제사회의 목소리’라는 제목의 동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이 동영상에서 스틸웰 차관보는 일본 국민들이 겪은 가장 가슴 아픈 비극 중 하나인 북한에 의한 일본인 납치 사건을 추모하기 위해 연설을 하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스틸웰 차관보: 미국은 동맹국인 일본, 납북자 가족들, 그리고 국제사회와 함께 북한에 생존해 있는 납치된 일본 시민들에 대한 송환을 포함해 가능한 한 빨리 이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우리는 이 문제에 대해 북한을 가장 높은 수준으로 압박해 왔습니다. (United States stands with our ally Japan, with abducting families, and with the International community in pressing for a resolution for this issue at the earliest possible opportunity including the return of any abducted Japanese citizens alive in North Korea, and we have pressed the DPRK on this at the highest levels.)

그러면서 스틸웰 차관보는 1977년부터 1983년까지 적어도 17명의 일본인이 북한에 의해 납치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스틸웰 차관보는 북한 정부가 17명 중 적어도 13명을 납치한 사실을 공개적으로 인정했지만, 더 많은 사람들이 납치됐다는 합리적인 믿음이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스틸웰 차관보는 대표적인 일본인 납북자 요코타 메구미 씨와 아리모토 케이코 씨를 사례를 언급하면서, 이들이 일본에 남아 있는 가족들과 재회하지 못한 것은 가슴 아픈 일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그는 이러한 슬픔이 우리가 납북자 문제 해결을 지속적으로 추구하도록 고무시킨다고 밝혔습니다.

또 스틸웰 차관보는 우리의 가장 진심 어린 고려사항은 납북자들이 사랑하는 가족들과 함께 하는 것이라면서 “우리는 납북자들이 송환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We will continue to work unceasingly to return them home.)

한편, 16일 현재 이 ‘납치문제대책본부’ 계정의 구독자수는 5천500여명으로, 동영상 35개가 공개된 상태입니다.

특히 이 계정에는 북한에 납치된 요코타 메구미 사건을 토대로 한국어, 중국어, 영어, 프랑스어 등 8가지 언어로 제작된 만화 ‘메구미’가 공개돼 있습니다.

또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와 가토 가쓰노부 관방장관 겸 납치문제 담당상, 그리고 일본인 납북자들의 가족들이 국제사회에 납치문제 해결을 위해 호소한 내용이 담긴 동영상도 공개돼 있습니다.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