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정부, 임 특사 경의선 논의예정 부인

2002-03-25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남한정부는 임동원 특사의 방북 때 북측 경의선 공사 자재를 북한에 지원하는 문제를 논의하게 될 것이라는 언론의 보도를 부인했습니다. 26일 정부 고위당국자는 북측의 경의선 공사가 지연된 것은 자재문제 때문이 아니라면서 이 문제에 대해 검토한바가 없으며 오는 임 특사 방문의 초점은 경의선 연결공사문제가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남한의 일부 언론은 남한정부가 경의선 연결을 남북관계 개선의 최우선 당면과제로 삼고있다면서 임 특사의 평양 방문과 관련해 북측의 공사자재 지원방안을 집중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한바 있습니다.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