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자, 조용필 추석 평양공연

2002-08-21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남한의 국민가수로 불리우는 이미자, 조용필씨와 지휘자 금난새씨 성악가 조수미씨 등이 추석을 맞아 오는 9월20일과 21일 평양에서 공연을 가질 예정입니다.

21일 남한의 문화예술기획사인 CNA 코리아는 '지난 19일 중국 베이징에서 북측 조선아시아태평양 평화위원회와 민족화해협의회와 그같이 합의했다' 며 남측예술인들은 북측의 조선국립교향악단과 함께 공연을 갖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CNA 코리아측은 또 미국의 대북특사 방북이 확정된 후 북측과 협의해 미국 뉴욕.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평양공연을 오는 12월 송년음악회 형식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