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북한 내 약 3만 6천명 코로나 검사…확진자 없어”

워싱턴-지정은 jij@rfa.org
2021-08-17
Share
WHO “북한 내 약 3만 6천명 코로나 검사…확진자 없어” 북한 낙랑구역 위생방역소에서 방역소 관계자들이 발열 검사를 하는 모습.
연합

세계보건기구(WHO)는 최근 발표한 코로나19 주간 상황보고서를 통해 이달 5일까지 약 3 6천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코로나 19, 즉 코로나 비루스 검사 결과 북한 당국이 보고한 확진자는 없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에서 총 35947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했지만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는 설명입니다.

보고서는 730일부터 85일까지 새롭게 검사를 받은 693명 중 112명은 독감과 비슷한 질환이나 중증 급성 호흡기 감염증 환자였으며 581명은 보건의료 종사자였다고 전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북한으로의 코로나 19 백신 도입을 지원하는 유니세프(UNICEF·유엔아동기금)는 최근 백신 보관에 필요한 콜드체인(저온 유통망) 설비 등 지원 물품에 대한 대북제재 면제기한을 1년 더 연장 받았습니다.

앞서 유니세프 측은 지난 10일 자유아시아방송(RFA)“(북한) 보건성에 저온 유통망과 백신 물류 계획에 대해 자문하는 기술적 지원을 제공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기자 지정은, 에디터 김소영, 웹팀 최병석

댓글 달기

아래 양식으로 댓글을 작성해 주십시오. Comments are moderated.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