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국방부 “새 대북정책 외교노력 지원”

워싱턴-이상민 lees@rfa.org
2021-05-03
Share
미 국방부 “새 대북정책 외교노력 지원” 존 커비 미 국방부 대변인.
/AP

미국의 존 커비 국방부 대변인은 3일 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조 바이든 미 행정부의 새 대북정책과 관련해 북한의 계속되는 위협으로부터 동아시아 역내를 안전해지도록 하려는 국무부의 평화적인 정치∙외교 노력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커비 대변인은 바이든 행정부의 새 대북정책은 북한 비핵화와 한반도의 더 큰 안보와 안정을 강화하고 활성화시키는 데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북한의 위협은 한반도 뿐 아니라 미국의 동맹국들과 동반자 국가들 그리고 미국인들에게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이어 국방부는 북한 비핵화라는 목표를 향해 오늘밤이라도 싸울 준비를 할 것이라면서 바뀌지 않은 한 가지는 동맹국 한국을 방어한다는 미국의 약속(commitment)이라고 말했습니다.

댓글 달기

아래 양식으로 댓글을 작성해 주십시오. Comments are moderated.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