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말레이, 북 주민 미국 송환…외교관계 단절”

워싱턴-지에린 jie@rfa.org
2021-03-18
Share
북한 “말레이, 북 주민 미국 송환…외교관계 단절”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소재 북한대사관.
/연합뉴스

북한은 19일 말레이시아 당국이 대북제재 위반 혐의로 북한인을 미국에 인도하기로 한 데 대해 강하게 반발하며 말레이시아와의 외교관계를 완전히 단절하겠다고 경고했습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북한 외무성은 이날 성명을 통해 말레이시아 당국이 무고한 북한 주민을 범죄자로 매도해 미국에 강압적으로 인도하는 용납 못할 범죄행위를 저질렀다고 주장했습니다.

말레이시아 대법원은 앞서 9일 대북 사치품 반입 및 돈세탁 등 혐의로 북한 국적 사업가 문철명 씨가 미국 인도를 거부해달라는 상고를 기각해 미국 인도를 최종 확정했습니다.

미국 연방수사국(FBI)는 2014년부터 2017년까지 문 씨가 술과 사치품 등을 북한에 반입하고 돈세탁을 했다며 6개 혐의로 문 씨를 기소했고 2019년 5월 말레이시아에 신병 인도를 요청했습니다.

북한 외무성은 또 성명을 통해 이번 사건은 미국의 적대시책동과 말레이시아 당국의 친미굴욕이 빚어낸 반공화국 음모 결탁의 직접적 산물이라고 주장하며, 미국도 응당한 대가를 치르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댓글 달기

아래 양식으로 댓글을 작성해 주십시오. Comments are moderated.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