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합참의장 “한반도 군비태세 매우 좋아”

워싱턴-이상민 lees@rfa.org
2021-04-28
Share
미 합참의장 “한반도 군비태세 매우 좋아” 미국의 마크 밀리 합참의장이 28일 미국 매케인연구소가 ‘민주주의 수호’를 주제로 개최한 화상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화상회의 화면 캡쳐

미국의 마크 밀리 합참의장은 28일 한반도에 대한 미군의 군사적 준비태세가 매우 좋다고 말했습니다. (Our readiness on Korean peninsula is very good.)

밀리 의장은 이날 미국 매케인연구소가 ‘민주주의 수호’를 주제로 개최한 화상회의에서 최근 몇년 동안 실기동훈련을 하지 않은 가운데 한반도에서 준비태세가 어떤지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그는 한반도 군비태세 상황과 관련해 매우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며 지금 당장이라도 싸울 준비가 돼있다는 의미의 구호인 ‘파잇 투나잇’(Fight Tonight)은 매우 현실적인 것으로 단순한 선전문구가 아니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한반도에 있는 미군은 한국군과 연합해 한반도에서 북한의 위협에 맞서 매우 잘 방어하고 있고 실제 매우 잘 방어할 수 있는 능력을 갖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군사적 관점에서 군사적으로 필요하다면 방어할 준비가 돼 있다며 “우리는 그것(북한의 위협)이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며 억지(deterrence)가 유지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댓글 달기

아래 양식으로 댓글을 작성해 주십시오. Comments are moderated.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