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북 미사일 발사에 “유엔결의 위반한 것일수도”

워싱턴-이경하 rheek@rfa.org
2019-06-03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유럽을 순방 중인 폼페이오 장관이 네덜란드 헤이그에서 미팅 후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
유럽을 순방 중인 폼페이오 장관이 네덜란드 헤이그에서 미팅 후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
AP Photo/Phil Nijhuis

미국의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지난달 초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아마도 위반한 것 같다고 말하면서도, 북한 비핵화라는 궁극적인 목표에 초점을 맞추는 게 중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유럽을 순방 중인 폼페이오 장관은 3일 스위스 베른에서 미국 미디어 그룹 '싱클레어 방송'과 한 인터뷰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행정부의 비핵화 노력을 설명하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날 ‘최근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시험이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이라고 생각하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폼페이오 장관은 “아마도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를 위반한 것일 수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Yeah, well, probably – they probably did violate the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하지만 그는 미국 뿐만 아니라 국제사회가 지금까지 북한에 전개해 온 최대한의 압박 캠페인의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그는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관계를 이야기하고, 우리가 이러한 결과를 얻기 위해 노력할 때, 이러한 제재들을 매우 중요한 방식으로 이행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So when President Trump talks about his relationship with Chairman Kim and we all work our way towards getting this outcome, we’re enforcing these sanctions in ways that are incredibly important.)

또 그는 “제재 이행에 있어 러시아와 중국, 일본, 한국의 지원을 환영한다”면서 제재가 궁극적으로 싱가포르에서 제시된 (비핵화) 결과를 얻을 수 있다고 희망하는 곳으로 우리를 이끌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We can demonstrate the progress that has been made on those things, that we welcome the support of Russia and China, Japan and South Korea on enforcement of those sanctions.  Those are the things that really ultimately will lead us to a place which will ultimately lead us to a place where we have the hope that we can get the outcome that was set forth in Singapore.)

그러면서 그는 북한의 비핵화에 있어 국제사회의 제재가 중요하다고 거듭 밝혔습니다.

아울러 폼페이오 장관은 “협상을 통한 해결책을 찾기 위해 노력 중”이라며 싱가포르 미북 정상회담 당시 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비핵화를 하겠다고 약속했다고 강조했습니다. (We’re working to find a negotiated solution so that Kim Jong-un will honor the commitment that he made, the commitment he made to his own people and the commitment he made to President Trump in Singapore, to denuclearize his country.)

한편, 독일을 시작으로 유럽 4개국 순방을 시작한 폼페이오 장관은 마지막 일정인 영국에서 국빈방문 중인 트럼프 대통령과 합류할 예정입니다.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