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사태 장기화로 북한 담배공장 가동중단

워싱턴-정영 jungy@rfa.org
2020-06-08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지난 2012년 평양담배종이공장 위생용품식장에서 종업원들이 작업하고 있다.
지난 2012년 평양담배종이공장 위생용품식장에서 종업원들이 작업하고 있다.
/AP

앵커: 최근 북한 물가와 해외 시세를 알아보는 ‘RFA 주간 프로그램-북한 물가’ 시간에 정영입니다. 이 시간에는 북한의 시장 활동과 대외 무역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물가 정보와 주요 환율 시세에 전해드립니다.

신형코로나 비루스(코로나 19)확산 여파로 장기간 국경이 폐쇄되면서 북한의 담배공장들이 대부분 가동을 멈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북한 현지 사정에 밝은 중국 료녕성의 한 소식통은 “국경 폐쇄가 장기화 되면서 중국에서 원료가 들어오지 않아 제일 잘 돌아간다고 하던 북한 전국의 담배 공장들도 돌아가지 못한다”고 7일 자유아시아방송에 말했습니다.

그는 “중국에서 담배 원료와 종이, 려과봉까지 모두 들여갔었는데, 코로나 사태로 국경이 닫히면서 북한 내 담배 공장이 멎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말했습니다.

북한에서 1990년대까지는 일반인을 상대로 해당화, 군인을 상대로 백승이라고 하는 여과봉이 없는 담배가 생산되었지만, 2000년 들어 무역회사들이 저마다 뛰어들면서 담배의 질과 양은 급속도로 개선됐습니다.

담배의 종류도 ‘천지’ ‘고향’ ‘727’ ‘려명’ 등 수십 가지나 늘었고, 담배의 질도 지난 시기에 비해 상당히 개선되어 오히려 중국산보다 낫다는 평가가 나오기도 했습니다.

지난해 말 자유아시아방송과 연락이 된 중국의 소식통은 “평안북도 의주군과 삭주군과 마주한 중국 농촌마을에 가면 북한 담배를 정해놓고 피우는 사람들이 적지 않는데, 이들은 밀수로 들여온 북한 담배를 2~3막대기씩 쌓아두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예를 들어 북한산 담배 명신은 중국 료녕성 국경지방에서 한 막대기에, 즉 10갑은 인민폐 50위안에 밀수되어 팔리기도 했는데, 가격으로 치면 중국산에 비해 훨씬 눅지만, 담배 맛은 괜찮기 때문에 중국 서민들 속에서 호평 받는 담배였다고 소식통은 덧붙였습니다.

특히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15년에 담배의 국산화를 장려하면서, 북한 시장에서 중국 담배는 사라지고, 북한 담배가 차지하기도 했습니다.

2000년 들어 북한 무역회사들이 저마다 담배 합영을 한다고 하면서 연길과 장춘, 심양의 담배 투자자를 찾아 담배를 생산해 국내 수요를 넘어 해외수출까지 넘보던 수준이었습니다.

하지만, 장기간 국경폐쇄로 인해 담배 원료가 조달되지 못하면서 북한 담배공장들도 생산을 멈추었다는 게 소식통의 전언입니다.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북한의 자립적 경제 토대는 한계에 이르고, 시장은 얼어 붙고, 사람들은 극심한 스트레스를 겪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최근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이 남한내 탈북자단체들이 보낸 대북전단에 불쾌감을 표시하면서 수십, 수만명의 북한 주민들은 대북전단에 항의하는 대규모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이는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주민들 속에서 북한 정부에 대한 불만이 커지고, 극심한 스트레스를 겪는 불안심리가 나타나는 것과 무관치 않다고 소식통은 덧붙였습니다.

평안북도 지방의 주민들과 연락하고 있는 남한의 탈북민은 “현재 북한 장마당에는 빨래비누 하나 제대로 팔지 못하는 수준”이라면서 “장마당은 한마디로 평가하면 적막하고, 답답하다”고 심정을 토로했습니다.

지난 5월말 평안남도 순천시장에서는 중국에서 상품이 들어오지 않아 상품가격이 확 올랐다 가도 시장 당국의 통제로 다시 하락하는 등 물가 대란도 빚어지고 있습니다.

북한에서 가장 흔하다고 하는 인조 고기가 킬로그램당 6,000원대 까지 올랐다가 시장 관리소와 규찰대의 통제로4,500원까지 낮추었지만, 상인들은 가격만 보일 뿐 물건을 팔지 않는 기이한 현상까지 보이고 있다고 이 탈북인은 말했습니다.

그는 “장마당 상인들은 자신들이 물건을 가지고 있다는 흉내만 낼 뿐 실제적인 거래는 뒤로 한다”면서 “그나마 농촌동원으로 장마당 이용 제한조치가 내려져 장마당은 한산하기 그지 없다고 현지 상황을 전했습니다.

다음은 국제 환율 시세입니다.

6월 8일 미국 외환시장에서 달러와 중국 위안화의 환율은 1대 7.085입니다. 달러대 유로화는 1대 0.885, 달러대 일본 엔화는 1대109.4엔입니다. 현재 달러대 한국돈의 가치는 1대1,205원이고, 한국 돈과 중국 돈의 환율은 100만원당5천880위안입니다.

다음은 금 시세입니다. 6월8일 런던금속거래소(LME)에서 순금 1트로이 온수(troy ounce)당 가격은, 즉 31.1그램은1,680달러,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는 1,676.2달러입니다. 금값은 지난주에 비해 약간 내렸습니다.

한편6월 8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1배럴(158.9리터)당 39.55달러, 중동산 두바이유는 41.32달러, 런던 ICE 선물거래소에서 북해산 브렌트유는 1배럴당 42.3달러입니다.

RFA자유아시아방송 정영입니다.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