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파견 북한 근로자 임금은 100달러 수준

워싱턴-정영 jungy@rfa.org
2019-02-11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북한 여성 노동자들이 중국 훈춘의 한 의류공장으로 출근하고 있다.
북한 여성 노동자들이 중국 훈춘의 한 의류공장으로 출근하고 있다.
ASSOCIATED PRE

앵커: 최근 북한 물가와 해외 시세를 알아보는 ‘RFA 주간 프로그램-북한 물가’ 시간입니다. 오늘은 중국에 파견된 북한 근로자들의 수입과 앞으로 이들의 중국에서의 근로 전망에 대해 전해드립니다. 보도에 정영기자입니다.

북한 근로자들이 외국에서 버는 수입은 가족의 생활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합니다.

중국 동강(동항)에 주재하는 한 대북 소식통은 “다른 회사들의 사정을 다는 알수 없지만, 중국 동강 인근의 한 복장회사에 파견된 북한 근로자들의 로임(월급)은 중국돈으로 700위안 정도 지급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8일 자유아시아방송에 말했습니다.

현재 이 중국 회사는 북한 회사와 노동자 인건비를 중국돈 1천700위안으로 계약했는데, 북한 회사가 근로자들에게는 700위안을 지급한다고 그는 덧붙였습니다. 2월 8일 현재 미국 달러와 중국 위안화의 환율은 1대 6.74이므로, 북한 근로자 한사람당 로임은 미화 100달러로 추산해볼 수 있습니다.

북한 근로자들을 관리하는 북한 회사는 나머지 1천 위안으로 노동자들의 식비와 주거비, 보험과 수속비 등을 보장한다는 것입니다.

중국 단동 이외 지역에 파견된 다른 북한 근로자들도 대부분 한달에 미화 100달러 정도 버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재 중국 단동 일대에는 약 3천명의 북한 노동자들이 일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들 중에는 중국 회사와 근로계약을 맺고 일하는 사람들이 있는가 하면 공무여권으로 들어와 한달씩 일하고 다시 나갔다 들어오기를 반복하는 위장취업 근로자들도 있습니다.

소식통은 “2017년 말에 유엔대북제재가 채택되자 많은 북한 근로자들이 철수했으나, 지난해 김정은이 중국을 3차례 오가면서 다시 노동자들과 무역주재원들이 나오기 시작했다”면서 “현재 나온 북한 사람들은 대부분 공무여권을 가지고 나온 사람들”이라고 말했습니다.

중국정부가 지난해부터 취업비자를 발급하지 않기 때문에 북한 무역주재원들과 노동자들은 1개월짜리 공무비자를 가지고 중국에 건너와 일하다가도 체류기간이 다가오면 다시 북한으로 갔다 오기를 반복해야 한다는 겁니다.

하지만, 이렇게라도 외국에 나올 수 있는 사람들은 그래도 운이 괜찮은 셈이라고 그는 언급했습니다.

소식통에 따르면 현재 북한 장마당에서 한달에 100달러를 벌기가 쉽지 않다고 합니다. 가족 중 한사람이라도 외국에 나가 돈을 벌면 가족의 생계에도 도움이 되고, 처녀들의 경우 2~3년 돈을 벌어가면 시집갈 준비도 하게 된다는 겁니다.

하지만, 앞으로 중국에서의 북한 노동자 근로 전망은 밝지 않습니다.

중국 단동의 또 다른 소식통은 최근 자유아시아방송에 “중국당국이 북조선 노동자를 고용하고 있는 기업들에게 올 6월 말까지 이들을 모두 귀국시키라는 지시를 내렸다”고 밝힌바 있습니다.

2017년 말에 채택된 유엔제재 결의 2397호는 모든 유엔회원국들은 자국에서 고용되는 북한 노동자를 2년 내에 철수하도록 못박았습니다.

중국과 러시아는 유엔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이기 때문에 유엔결의를 위반하기 어렵고, 또 중국의 경우 미국과 무역분쟁 과정에 있기 때문에 미국의 눈치를 볼 수 밖에 없다는 게 소식통들의 설명입니다.

현재 미국은 중국 기업들의 기술탈취문제와 불공정 무역거래를 비판하면서, 시정할 것을 압박하고 있습니다. 이런 와중에 중국이 북한을 지원할 경우 더 큰 경제적 손실을 입기 때문에 중국 정부도 유엔결의를 거스를 수 없다는 게 외부의 시각입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해와 올해 중국을 연이어 찾아가 습근평(시진핑) 주석을 만나 지원을 요청해도 중국이 유엔결의를 어기고 북한 노동자들을 받아들일 수 없는 상황입니다.

때문에 중국에 거주하는 북한 회사 관계자들은 이번에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미북정상회담에서 비핵화를 위한 새로운 조치를 취해 대북제재를 해제해 줄 것을 내심 바라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음은 국제환율 시세입니다.

2월 8일 미국 외환시장에서 달러와 중국 위안화의 환율은 1대 6.74입니다. 달러대 유로화는 1대 0.88, 달러대 일본 엔화는 1대109.79엔입니다. 현재 달러대 한국돈의 가치는 1대1,124원이고, 한국돈과 중국돈의 환율은 100만원당6천위안이었습니다.

다음은 금시세입니다. 2월 8일 런던금속거래소(LME)에서 순금 1온수당 가격은, 즉 28.3그램은 1,310달러,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는 1,309달러입니다. 금값은 지속적으로 오르고 있습니다.

한편 2월 8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1배럴(158.9리터)당 52.64달러, 중동산 두바이유는 61.79달러, 런던 ICE 선물거래소에서 북해산 브렌트유는 1배럴당 61.63달러입니다.

<쉽게 풀어보는 북한 물가>, 오늘은 중국에 파견된 북한 근로자들의 수입과 앞으로 이들의 중국에서의 근로 전망에 대해 전해드렸습니다. 이상 보도에, RFA 자유아시아방송 정영이었습니다.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