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남한 이모저모

서울-윤하정 xallsl@rfa.org
2018-07-06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청취자 여러분, 안녕하세요. <음악 산책> 윤하정입니다.

장마에 태풍에, 비소식이 많았던 지난 한 주였죠? 남한 곳곳에서도 많은 비로 피해가 잇따랐는데요. 비는 그쳤지만 습기를 가득 머금은 공기에, 햇빛이 따갑지도 않고 기온이 높지도 않은데 그렇다고 선선하지도 않은 요즘입니다. 장마철 특유의 눅눅함 때문에 기분까지 꿉꿉해지기 쉬운데요. 이럴 때는 좀 더 신나고 보송보송한 노래를 들어야겠죠? >> 방송 듣기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