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북칩, 새우깡 그리고 유엔과자

서울-권지연, 박소연 xallsl@rfa.org
2021-06-16
Share
꼬북칩, 새우깡 그리고 유엔과자 서울의 한 대형마트에 진열된 새우깡.
연합

‘손이 가요 손이 가, 000에 손이 가요’

1971년 출시돼 아직까지 남한 사람들의 사랑을 받는 과자 광고였습니다. 이 광고는 이미 사라졌지만, 과자는 여전히 명성을 이어가고 있죠. 어릴 때는 과자가 잔뜩 담긴 종합선물세트를 받으면 하루종일 기분이 좋았던 기억도 있는데요, 이제 어릴 때만큼 과자를 찾지 않지만 여전히 과자는 친구들과 수다를 떨 때나 일하는 도중, 심심할 때 언제든 찾게 되는 간식입니다. 여러분은 어떤 과자를 좋아하시나요?

남한과 북한 문화의 차이를 경제로 풀어보는 ‘통통경제’ 시간입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진행에 권지연이고요, 오늘도 박소연 씨와 함께합니다.

댓글 달기

아래 양식으로 댓글을 작성해 주십시오. Comments are moderated.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