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대통령 한미연합 절대적 생존 조건

2002-03-28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남한 김대중 대통령은 29일 한미 연합방위체제는 대한민국의 안전을 위해 바꿀 수 없는 절대적인 생존조건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날 김 대통령은 국방부 업무보고를 받는 자리에서 이 같이 강조하고 남한내 일각에서 일고 있는 반미 정서와 관련해 미군 철수를 바라는 남한 국민은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대통령은 또 미국과 북한간의 대화가 트이는 방향으로 움직이는 것 같다고 말하고 이는 북한이 대화거부 태도에서 대화하려는 태도로 바꾼 것으로 추측된다고 덧붙였습니다.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