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미국 본토 공격 크루즈 미사일로도 충분

2005-11-30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미국의 안보를 위협하는 북한의 미사일 체계는 개발에 많은 시간과 돈이 드는 탄도미사일보다는 정확성과 효용성이 뛰어난 단거리 미사일이나 크루즈 미사일이 될 가능성이 높다고 미 국방 전문가들이 지적했습니다.

미 국방부 산하 국방과학위원회 (Defense Science Board)의 윌리엄 슈나이더 (William Schneider) 위원장은 29일 열린 한 학술회의에서 북한이 미국을 공격하려면 굳이 대륙간 탄도미사일까지 필요 없고, 단거리 미사일로도 충분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북한이 미국에 안겨주는 위협은 대수롭지 않게 보이는 북한상선이 미국 해안 깊숙이 침투해 미 본토를 향해 단거리 또는 크루즈 미사일을 발사하는 경우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특히 북한의 크루즈 미사일 문제와 관련해 북한이 미사일 초기 개발 단계에서 사용한 핵심 기술은 지난 1990년대 초반 이란에서 도입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 외교정책협회(AFPC)의 아일랜 버맨 (Ilan Berman) 부회장도 이날 북한을 직접 거명하면서 북한과 같은 이른바 불량국가들의 선박에서 크루즈 미사일이 발사될 가능성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시했습니다.

그는 전문가들의 분석을 인용해 불량국가들은 이미 이런 사전배치를 활발하게 시험하고 있다며 특히 북한은 선박발사 미사일 공격을 미국을 공격할 수 있는 최고로 간단한 선택으로 생각하는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버맨 부회장은 또 이란은 북한이 크루즈 미사일을 비롯해, 여러 미사일을 개발할 때 핵심 기술을 제공했다면서 북한은 현재 일반 미사일과 크루즈 미사일 성능을 개선시키는 데 주안점을 두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장명화기자

하고 싶은 말 (0)
Share
원본 사이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