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사히신문, “한일 FTA 협상의 새로운 장벽으로 떠올라”


2005-02-01
Share

개성공단제품을 남한산으로 인정할지 여부가 남한과 일본간의 자유무역협상에서 새로운 문제로 떠오 &# xB974;고 있다 &# xACE0; 일본의 아사히신문이 31일 보도했습니다. </p> <ul class="audio"> <li class="listen"><a href="k020105ne-yk.mp3/inline.html"> 방송듣기</a></li> <li class="download"><a href="k020105ne-yk.mp3/download.html">Download story audio</a></li> </a> </ul> <p> 남한 정부는 작년 11월 싱가포르와 타결한 자유무역협정 협상에서 북한 경제특구에서 생산된 제품이 남한을 통해 싱가포르에 수출될 경우 남한산 제품과 똑같은 특혜관세를 부여받기로 합의한 바 있습니다. 남한 외교통상부의 한 간부는 일본과의 자유무역 협상에서도 똑같은 주장을 할 것이라고 아사히신문에 밝혔습니다. 남한과 일본은 금년 중에 양국간 자유무역협정을 타결할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p> <p> 일본 외무성 관계자는 아사히신문과의 회견에서 남한 측이 개성공단제품과 관련해 아직 정식으로 제안을 하지 않은 상태기 때문에 특별히 언급할 것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아사히신문은 그러나 북한의 일본인 납치문제로 인해 일본 &# xC815;치권에서 대북 경제제재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개성공단제품을 남한산으로 인정해달라는 남한 측의 요구는 쉽게 받아들여지기 어려울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p> <p> 김연호기자 </p> <div class="copyright"> &#169; 2005 Radio Free Asia </div> <!--end content div--> <div class="borderbox" class="linklist"> <h4> 관련 기사 </h4> <ul> <li> <a href="/korean/news/gaesung-20041228.html"> 개성공단 입주 업체 두 번째 준공식 </a> </li> <li> <a href="/korean/news/gaesung-20041215.html"> 개성공단 첫 제품 생산 </a> </li> <li> <a href="/korean/news/gaesung-20041214.html"> 북한, 정동영 남한 통일부장관 개성공단 초청 </a> </li> </ul> </div> <!--end sidebar div--> <!--IE6 likes this div--> <!--end wrapper div--> <!--end container div-->

하고 싶은 말 (0)

전체 질문 보기.

댓글 달기

아래 양식으로 댓글을 작성해 주십시오. Comments are modera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