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과는 다른 남한 농촌

서울-윤하정 xallsl@rfa.org
2019-01-14
이메일
댓글
Share
인쇄

탈북민과 함께 남한은 물론 세계 곳곳을 여행하는 <라디오로 떠나는 여행>. 황해남도 해주 출신의 이가연 씨와 함께 하고 있습니다.

가연 씨는 스무 살이 되던 2010년 탈북해서 2011년 5월 남한에 정착했는데요. 대학에서 국문학을 공부했고, 곧 졸업을 앞두고 있습니다.

가연 씨도 여느 탈북민처럼 여행을 즐기는데요. 특히 대한민국 구석구석을 누비며 북한과는 다른 남한을 경험하고 있어요. 지난주부터는 남한의 농촌생활을 체험할 수 있는 양평 수미마을을 둘러보고 있는데요. 가연 씨 얘기 계속해서 들어보시죠. >> 방송 듣기

원본 사이트 보기